휴일에 평택호 아산만방조제를

지나 공세리 성당에 갔다.


명소이고, 사진으로 느끼기엔

아쉽기도 하여 무작정 떠났다.


깨끗하다!


공세리 성당 뿐만 아니라

그 마을 전체가 깨끗하다.


나무가 크다. 엄청 크다.

팽나무인데 정말 크다.


개인적으로 천천히 걷는걸

좋아해서 

여기 저기 걸어보았지만,

원하는 만큼의 느낌은 없었다.


걷기 좋은 느낌은 마을 주변길이

더 좋다. 흙길이였음 더 좋았겠지만

그래도 시골길 걷기는 좋다.

근처에 등산로가 있어서

다음엔 그길을 걸어봐야 겠다.


대신!

뷰가 너무 좋다.

큰 나무가 주는 느낌은

참 좋았다.



단풍이 찐하게 들면

가보고 싶은곳


노을이 멋지게 들면

가보고 싶은곳


눈이 많이 내리면

가보고 싶은곳


그곳은

공세리 성당

블로그 이미지

두리뭉실 두리뭉실:해피파인더그룹

컴퓨터 코치 두리뭉실

댓글을 달아 주세요